캔 파운데이션은 2015년 중견작가 조명 전시로 <김홍식 개인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실험성과 독창성으로 한국현대미술을 이끌어온 국내 중견작가들에게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고, 젊은 작가 지원에만 치우쳐 있는 한국미술계를 돌아보며, 중견작가의 실험적 작업세계를 조망해 봄으로써 한국 현대미술의 단면을 살펴보기 위해 기획되었다. 김홍식 작가는 현대 도시가 겪고 있는 변화와 움직임을 관찰하고 기록하는 데에서 시작하여, 현대성이 실현되는 장소로서의 도시를 탐구하고 이해하고자 한다.  박물관 풍경과 골목길을 소재로 하여 장소가 부여하는 가치를 작품에 담아 틀의 바깥에서 작품의 의미가 완성된다는 점에 주목한다.